걸그룹 옐로비 공식 해체…“멤버 문란한 사생활”

연예
걸그룹 옐로비 공식 해체…“멤버 문란한 사생활”
  • 입력 : 2020. 07.31(금) 21:07
  • 김부삼 기자
▲그룹 옐로비. (사진 = 에딕션엔터테인먼트)
그룹 옐로비(Yellow Bee)의 공식 해체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소속사 에딕션엔터테인먼트 측은 최근 SNS 계정에 "2017년 데뷔한 옐로비가 3번째 디지털 앨범 'DVD'를 준비하면서 기존 멤버 전원교체를 하면서까지 옐로비를 이어 나갈 생각이 있었지만 멤버 B양의 사생활 문란을 비롯해 회사과 각 멤버들의 이견을 좁히지 못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를 바탕으로 회사 내부 회의결정 끝에 해체를 하게됐다"며 "앨범을 기다리는 팬들에게 심심한 사과의 말씀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옐로비는 류희, 애니, 아리, 소예, 설하로 구성된 5인조 걸그룹이며, 지난 2017년 싱글 '딸꾹'으로 데뷔했다.

김부삼 기자 kbs614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