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생 치과주치의 구강건강관리서비스 제공

교육
초등생 치과주치의 구강건강관리서비스 제공
경기도, 초등 4·5학년생 25만명 대상 구강보건교육 실현
  • 입력 : 2020. 08.06(목) 15:57
  • /우민기기자
경기도는 7일부터 도내 초등학교 4학년, 5학년생 약 25만 명에게 ‘초등학생 치과주치의 온라인서비스’를 ‘덴티아이온라인’ 휴대폰 앱을 통해 제공한다고 밝혔다.
영구치 배열이 완성되고 구강 보건의 효과가 높은 시기인 만 10세 전후 초등학생(4학년) 아동을 대상으로 구강검진과 구강보건교육, 예방 진료 등 체계적인 구강관리서비스를 제공해 평생 구강건강을 실현하는 것이 목적이다.
도는 코로나19로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치과주치의 검진이 어려운 점을 감안해 집에서도 학습, 활용이 가능하도록 다양한 콘텐츠를 치과주치의 전용 앱인 ‘덴티아이온라인’으로 제공하게 됐다고 밝혔다. 지난해 치과주치의 검진 대상이었던 5학년생도 서비스 대상에 포함해 꾸준한 구강보건관리가 가능하도록 했다.
치과주치의 온라인서비스에서는 바른 칫솔질, 치실질, 바른 식습관, 불소 이용법 등 필수 구강건강 교육 콘텐츠를 동영상과 카드뉴스 형태로 제공한다. ‘나의 구강건강 지식체크’를 활용하면 개인 맞춤형 구강건강지식 체크를 통해 스스로 구강 건강관리가 가능하다.
대상 학년 학생들은 누구나 학교에서 제공하는 e-알리미를 통해 ‘덴티아이온라인’ 앱 또는 컴퓨터 웹 사이트에 접속 후 간편 회원가입만 하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도는 지난해 ‘초등학생 치과주치의 사업’에 참여한 학생과 보호자, 의료기관 종사자 등 10,608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92% 이상이 만족감을 표시했다고 밝혔다.
조사에 응한 아동의 약 82%가 “치과주치의 서비스 후 칫솔질 등 자가 구강 건강관리 능력이 향상됐다”고 답변했으며, 의료기관 종사자의 약 94%는 치과주치의 서비스가 학생 구강건강 향상에 도움이 되고,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사업에 참여하겠다고 응답했다.
최영성 도 보건의료정책과장은 “경기도 초등학생 치과주치의 사업은 구강건강에 중요한 시기인 아동의 올바른 습관 형성과 평생 구강 건강을 위한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우민기기자 woomin80@sudokwo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