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가족→부천 무용학원…요양시설·모임發 지속

탑뉴스
구로가족→부천 무용학원…요양시설·모임發 지속
구로 일가족 관련 27명…부천 무용학원 모두 초등생
안양 일가족 감염 후 직장 및 요양시설 확산 지속도
  • 입력 : 2020. 10.25(일) 15:57
  • 김부삼 기자
▲25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이 발표한 코로나19 국내발생 현황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기준 서울 구로구 일가족과 관련해 접촉자 조사 중 14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27명이다.
수도권을 중심으로 가족·지인 모임, 요양병원 등을 매개로 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산발적 집단감염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 구로구 일가족 관련 감염은 부천 무용학원으로 확산되는 모양새다.
25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이 발표한 코로나19 국내발생 현황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기준 서울 구로구 일가족과 관련해 접촉자 조사 중 14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27명이다.
전날 새로운 집단감염 그룹으로 발표된 구로구 일가족 관련은 지표환자를 포함한 가족 4명, 지인과 그 가족 10명에 더해 부천시 무용학원 이용자 관련 13명까지 포함된 상태다.
부천시 무용학원은 지표환자 가족의 직장으로, 부천시에 따르면 무용학원 이용자 13명 모두 초등학생으로 파악됐다.
경기 남양주시 행복해요양원과 관련해서는 접촉자 조사 중 3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49명이다.
지표환자를 포함한 입소자 24명과 종사자 15명, 요양원 외 추가 전파로 가족 9명과 지인 1명이다.
전날 행복해요양원 밖 추가 전파 사례로 분류됐던 분류된 동일건물 내 다른 요양원인 '한마음실버홈' 입소자 1명과 종사자 1명은 행복해요양원 내 전파 사례로 재분류됐다.
경기 군포시 의료기관·안양시 요양시설 관련 확진자는 접촉자 조사 중 오산메디컬재활요양병원 관련 3명이 추가돼 현재까지 총 40명이다. 안양시 일가족 내에서 감염이 이뤄진 후 직장과 시설로 추가 전파가 일어난 상황이다.
구체적으로 안양시 가족 및 지인 4명, 남천병원 10명(간병인 및 직원 3명, 환자 및 이용자 7명), 어르신세상주간보호센터 23명(간병인 및 직원 5명, 환자 및 이용자 10명, 가족 및 지인 8명), 오산메디컬재활요양병원 환자 및 이용자 3명이다.
방역당국은 남천병원 퇴원 환자가 오산메디컬재활요양병원에 재입원한 후 전파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기 양주시 섬유회사와 관련해서는 접촉자 조사 중 3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21명이다. 지표환자를 포함한 가족 6명과 직장 동료 15명이다.
수도권 외 지역에서도 집단감염이 지속되고 있다.
충남 천안 지인모임과 관련해 접촉자 조사 중 2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총 26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지표환자를 포함한 지인모임 4명, 지표환자가족 1명, 사우나 이용객 8명, 이용객의 가족 10명, 이용객 가족의 동료 2명, 사우나 종사자 1명이다.
0시를 기준으로 12일부터 이날까지 2주간 신고된 확진 환자 1231명의 감염 경로를 보면 병원 및 요양병원 관련 확진자가 332명으로 가장 많은 27.0%를 차지했다.
이어 집당발병 297명(24.1%), 해외 유입 265명(21.5%), 선행 확진자 접촉 204명(16.6%) 순이다.
감염 경로를 알 수 없어 조사 중인 사례는 133명으로 전체 확진자의 10.8%였다. 감염 경로 미분류 비율은 전날(11.3%) 대비 0;5%포인트가량 감소한 것으로, 8월11일(10.1%) 이후 75일 만에 가장 낮은 수치이자 첫 10%대다.

김부삼 기자 kbs6145@naver.com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