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인기 많다고 자만” 누리꾼 지적에…반응은?

연예
함소원, “인기 많다고 자만” 누리꾼 지적에…반응은?
  • 입력 : 2020. 09.22(화) 15:10
  • 김부삼 기자
배우 함소원이 '아내의 맛' 출연을 요청하는 누리꾼의 메시지를 공개하며 자신의 심경을 전했다.
함소원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누리꾼이 보낸 DM(개인 메시지)을 캡처해 올렸다. 해당 메시지에는 "인기가 많아져서 자만을 하시는 건지 '아내의 맛' 안 나오니 점점 댁이 잊혀진다"고 쓰여있다.
또한 "지금 열심히 사업 중인 거 같은데 그거 집중하니 '아내의 맛'은 나오기 싫으신가 보다. 그러다가 금방 잊히는 거 한순간인 거 모르시나 보다"는 내용도 적혀 있다.
함소원은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에 3주간 나오지 않아 하차설이 제기된 바 있다. 남편 진화와 함께 출연했던 만큼 불화설에도 휩싸였다.
이에 대해 함소원은 "저 나옵니다"라며 '아내의 맛' 복귀 소식을 알렸다. 이어 "그 사이 정말 많이 혼났다. 저 자만하지 않는다"며 "항상 여러분들께 감사하고 또 감사한 마음뿐이다. 저녁에 뵙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오후 10시에 방송되는 '아내의 맛'에 출연해 하차설과 불화설에 대한 진실을 밝힐 예정이다.
김부삼 기자 kbs614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