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신동근 “재보선 참패 책임 통감…최고위원 사퇴”

정치
與 신동근 “재보선 참패 책임 통감…최고위원 사퇴”
“질책 달게 받겠다” 지도부 총사퇴 수순 가닥
  • 입력 : 2021. 04.08(목) 12:54
  • 유한태 기자
▲더불어민주당 신동근 의원
신동근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은 8일 4·7 재보궐선거 참패와 관련해 최고위원 직에서 사퇴한다고 밝혔다.
신 최고위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최고위원으로서 책임을 통감한다. 어떠한 질책도 달게 받겠다"며 "오늘부로 최고위원 직을 사퇴한다"고 전했다.
그는 "저 스스로를 철저히 돌아보겠다"며 "당의 쇄신과 신뢰 회복을 위해 미력이나마 노력을 다 하겠다"고 했다.
신 최고위원 외에도 지도부 내에서 책임을 지고 지도부가 물러나야 한다는 의견이 봇물처럼 이어지고 있어 사실상 총사퇴 수순을 밟고 있다는 해석이 나온다.

유한태 기자 yht1818@sudokwon.com
유한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