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의료진 등 1만5천명에 추석 선물…충주 청명주·팔도쌀

탑뉴스
문 대통령, 의료진 등 1만5천명에 추석 선물…충주 청명주·팔도쌀
  • 입력 : 2021. 09.07(화) 15:46
  • 유한태 기자
문재인 대통령 내외가 추석 명절을 맞아 1만5000여 명에게 선물을 보낸다고 청와대가 7일 밝혔다.

올해 추석 선물은 충주의 청명주(또는 꿀)와 경기 포천, 강원 양구, 충북 청주, 충남 예산, 전북 익산, 전남 나주, 경북 상주, 경남 김해에서 생산된 팔도쌀 등 지역 특산물로 구성했으며, 친환경 포장재를 사용했다.

또한 명절 선물에는 "한 분 한 분의 일상이 온전히 회복될 때까지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는 메시지가 적힌 문 대통령 내외의 인사말 카드도 동봉된다.

이번 추석 선물은 코로나19 관련 방역현장의 의료진, 백신 예방접종 현장업무 종사자, 사회복지업무 종사자를 비롯해 각계 원로, 애국지사, 국가유공자, 사회적 배려계층 등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유영민 대통령비서실장과 서훈 국가안보실장도 코로나19로 판로가 어려운 중소상공인과 농축수산물 소비 확산을 위해 현장업무 종사자들에게 명절 선물을 보낸다.

한편 청와대는 정부 출범 후 자매결연을 맺고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을 해온 사회복지기관 등에도 추석 준비 생필품을 전달했다고 전했다.
유한태 기자 yht1818@sudokwon.com
유한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 수도권일보 (www.sudokw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